niki-heilri

'휴식이 필요하다'고 설명했지만, 석연치 않은 부분이 많다.
탈퇴를 공식 발표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각) 유엔 총회에 상정되어 있는 미국 '예루살렘 선언(예루살렘 수도 인정)' 무효화 결의안에 찬성표를 던지는 국가들에게는 재정 지원을 삭감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달초 예루살렘이 이스라엘의 수도라고 선언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결정을 무효로 만들기 위한 유엔(UN) 안전보장이사회의 결의안 채택이 미국의 반대로 무산됐다. 시엔엔(CNN) 방송은 18일 안보리가 예루살렘
니키 헤일리 유엔 주재 미국 대사는 10일(현지시간) 2018년 평창 동계 올림픽에 '미국 선수단 전체'를 파견할 것이라고 밝혔다. 평창 올림픽에 악재로 작용할 위험이 있던 미 선수단 참가 논란을 파문의 진원지인 헤일리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미국 선수단의 평창겨울올림픽 참가 여부를 두고 하루 사이에도 수차례 엇갈리는 메시지를 내는 등 우왕좌왕하는 모습을 보이다가 결국 참가 방침을 재확인했다. 하지만 동맹의 현안에 대한 민감성도
도널드 트럼프가 29일(현지시간) 북한 ICBM 도발과 관련해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에게 대북 원유공급 중단을 요구했다.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니키 헤일리 유엔 주재 미국 대사는 29일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긴급회의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이란 핵합의(JCPOA·포괄적 공동행동계획) 불인증(decertification) 뒤에는 니키 헤일리 유엔(UN) 주재 미국 대사가 있다고 폴리티코가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파기까지
트럼프 정부 외교안보 라인 중 가장 '중심'을 잘 잡고 있는 인물로 평가 받는 제임스 매티스 국방장관도 비슷한 말을 했다. 다음은 트럼프의 연설 몇 시간 뒤 나온 매티스 장관의 말이다. "우리는 북한 상황을 국제적 절차에
헤일리 대사는 이날 CNN 인터뷰에서 "오늘 이것(제재안)은 북한에 주먹 한방을 날린 것"이라며 이제 북한에겐 핵개발을 그만하고 책임 있는 행동을 시작하거나 계속 자신들의 방식을 고수해 국제사회의 대응을 부르는 일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