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호 접종자로는 보건복지부 장관, 식약처장, 질병처장을 지목했다.
유승민은 2022 대통령 선거로 직행한다.
'코로나19 위기 시점에서 적임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