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pal-daejijin

최강 부부, 최강 기부다. 국제구호개발기관인 옥스팜에 따르면 타이거JK·윤미래 부부는 지난 4월 발생한 네팔 대지진 피해 복구를 위해 5천만 원을 기부했다. 연합뉴스 9월 9일 보도에 따르면 타이거JK는 아버지인 음악평론가
배우 송중기가 네팔지진 긴급구호를 위한 기금 1억원을 기부했다고 유니세프한국위원회가 5월 18일, 보도자료를 통해 전했다. 유니세프의 보도자료에 따르면, 송중기의 소속사 블러섬 엔터테인먼트는 "군복무 중인 송중기 씨가
네팔에서 12일(현지시간) 발생한 규모 7.3의 강진으로 네팔에서만 최소 65명의 사망자가 발생했다. AP통신은 네팔 내무부의 공식 집계를 인용, 수도 카트만두에서 북동쪽으로 76㎞ 떨어진 코다리 지역 인근에서 발생한
네팔에서 규모 7.3의 강진이 12일 오후 12시50분(현지시간) 다시 발생, 지금까지 네팔에서만 최소 19명이 사망하고 981명이 다친 것으로 집계됐다. 미국 지질조사국(USGS)은 네팔 수도 카트만두에서 북동쪽으로
업데이트 : 2015년 5월12일 17:15 네팔에서 규모 7.4의 강진이 12일 오후 12시35분(현지시간) 다시 발생했다. 미국 지질조사국(USGS)은 에베레스트 산과 가까운 남체 바자르 지역에서 서쪽에서 68㎞ 떨어진
지난 4월 말, 네팔을 덮친 지진으로 세계문화유산인 박타푸르 사원이 무너졌다. 박타푸르에는 이외에도 불교, 힌두 문화 유적으로 가득하다. 워싱턴포스트 특파원 파멜라 컨스터블의 말처럼, 이번 지진은 이 "우아한 언덕 위의
지난달 25일 네팔 강진으로 인한 사망자가 8천 명을 넘었다. 네팔 경찰은 10일(현지시간) 지금까지 8천19명의 사망자 시신을 수습했다고 밝혔다. 내무부에 따르면 이번 지진으로 부상자는 1만 7천871명이고 완전히
배우 김현주(38)가 대지진 참사로 신음하는 네팔로 봉사활동을 떠난다. 국제구호개발기구 굿네이버스의 홍보대사인 김현주는 11일 오전 굿네이버스 활동가들과 함께 네팔로 출발한다. 연예인으로는 유일하다. 그는 현지에서 특히
네팔 바크타푸르 - 1934년 1월 15일, 인드라 슈레스타(Indra Shrestha)는 아빠의 화장품 가게에 있다가 지진을 맞았다. 다행히 살아남은 그는 이제 84세의 할머니다. 하지만 슈레스타는 약 1주일 전에도
배우 정우성(42)이 네팔 대지진 피해자들을 돕고자 5천만 원을 기부했다. 유엔난민기구(UNHCR) 한국대표부는 정우성이 "네팔 대지진으로 집을 잃고 여러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에게 작은 보탬이라도 되길 바란다"면서 5천만
대지진의 후유증을 겪고 있는 네팔의 젊은 여성들을 대상으로 구호의 손길을 가장한 인신매매 범죄가 기승을 부릴 조짐이다. 영국 일간 가디언은 5일(현지시간) 네팔에서 지진으로 초토화된 지역에 사는 수만 명의 젊은 여성이
대지진이 강타한 네팔의 트레킹 지역에서 사망자 100여명이 추가로 확인됐다. 5일(현지시간) AFP 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네팔 당국은 카트만두에서 북쪽으로 60㎞ 떨어진 랑탕 마을에서 눈에 묻힌 시신 100여구를 지난
대지진이 강타한 네팔에서 우기(몬순)가 곧 시작될 예정이어서 주민들에게 설상가상의 피해를 안길 것으로 염려된다. 폭우가 추가 산사태를 일으키거나 집을 잃은 이재민들 사이에서 전염병을 유발할 가능성이 있어서다. 유엔아동기금
대지진이 강타한 네팔에서 '구조의 골든타임'인 72시간을 훨씬 지나면서 생존자를 구출할 가능성이 크게 낮아짐에 따라 수색 구조작업이 사실상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었다. 네팔 당국은 3일(현지시간) 비록 참사 발생 8일
네팔 지진으로 눈사태가 발생한 히말라야 고봉 지난달 25일 발생한 대지진과 계속된 여진으로 에베레스트 서쪽 푸모리 산에서 눈사태가 일어나고 있다. 에베레스트 베이스 캠프에서 바라 본 모습이다. 히말라야 원정에 나섰던
네팔 수도 카트만두에서 동쪽으로 차로 한 시간 정도 거리에 있는 찰링 마을. 2일 오전(현지시간) 이곳 경찰서 앞 공터에는 수십명의 주민이 모여 정부 구호품 분배를 기다리고 있었다. 사무실 안에서 경찰과 주민 대표들이
대지진을 겪은 네팔의 아이들은 지금 웃음을 잃었다. 하지만 한 남자가 아이들의 얼굴에 미소를 되찾아주고 있다. 론 파울러(Ron Fowler)는 광대가 직업인 남자다. 미국 오하이오 주에 있던 그는 지진이 일어날 당시
[토요판] 커버스토리 / 네팔 소년 라즈 타차모 이야기 지난달 29일 낮 네팔의 수도 카트만두에서 차로 30여분 거리에 있는 도시 박타푸르는 흡사 전쟁터 같은 분위기였다. 어느 쪽으로 고개를 돌려도 폭격을 맞은 듯 허물어진
지난 4월 25일 네팔을 강타한 대지진은 현재까지 주변국을 포함 6,000명 이상의 희생자를 내고 있다. 리히터 규모 7.8의 지진이 일어난 순간은 이미 많은 관광객들의 카메라를 통해 공개됐다. 새롭게 BBC가 공개한
네팔 대지진 5일 만인 30일(현지시간) 카트만두의 무너진 건물 잔해에 갇혀 있던 15세 소년이 기적적으로 구조됐다. 미국 구조팀은 네팔 당국과 함께 수색작업을 벌이던 중 7층 건물이 무너진 잔해 아래 소년이 생존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