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icheoripeobeulrik-daepyo

해외 원장 도박 혐의로 구속 수감중인 정운호 네이처리퍼블릭 대표가 착수금 반환 문제로 변호인과 다투다 폭행 혐의로 고소당했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정 대표와 구치소에서 면담하던 도중 정 대표에게 폭행을 당하고 욕설을 들었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