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ksi

3일 인천 영흥도 앞 해상에서 선원 등 22명이 탄 낚싯배가 전복돼 해경이 구조에 나선 가운데 이날 오전 9시15분 현재 17명이 구조됐다. 인천해경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12분께 인천 옹진군 영흥도 영흥대교 남방
영상을 본 사람들은 바다 사자가 점심으로 점찍은 물고기를 잡으려고 하다가 물 밖으로 나오게 된 것 같다는 의견을 더했다. 영상에 따르면, 이 바다사자는 한동안 사람들을 바라보다가 미련이 남은 듯한 표정과 함께 다시 바다로
강에서 낚시를 즐기던 아버지와 아들이 좀 특이한 경험을 털어놨다. 강 바닥에서 모두 12정의 총기를 낚아 올렸기 때문이다. 더 선(The Sun)에 따르면, 엔지니어인 닐 홉킨스(43·Neil Hopkins)와 그의
낚시는 바로 이런 거다. 허리케인 하비 때문에 집에 홍수가 났지만, 불행을 기회로 살린 낚시꾼이 있다. 휴스턴에 사는 한 남성이 물과 함께 집을 찾은 물고기를 맨손으로 잡은 거다. 비비아나 살다나가 페이스북에 공유한
체코에 사는 한 어부는 최근 거대한 잉어를 낚았다. 지인들에게 이를 자랑하고 싶었던 그는 '인증샷'을 찍기 위해 잉어를 들었고, 곧바로 안타까운 일이 벌어졌다. 이 모습을 영상으로 확인해보자. 잉어는 어부의 품을 떠나
'파워레이'는 낚시하는 드론이다. 무려 '세계 최초'란다. 중국 '파워비전'이 올해 초 '소비자가전쇼(CES) 2017'에서 처음 선보였다. 기본 임무는 여느 드론처럼 무인촬영이다. 활동 공간이 상공이 아닌 물속이란 게 다를 뿐이다. 파워레이는 여기에 몇 가지 기능을 덧붙였다. 본체에 1200만 화소 사진과 4K 동영상을 촬영하는 카메라가 달려 있다. 자체 발광다이오드(LED) 램프와 수중 음파탐지기로 물고기 유인도 한다. 이용자는 스마트폰 화면으로 물속 상황을 감지해 물고기를 더 손쉽게 낚을 수 있다.
아이돌 그룹 블락비의 멤버 재효(안재효·26)가 낚시잡지 '월간 낚시 21' 표지에 등장해 화제다. 15일 재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1미터 짜리 고기 잡고 표지했어요”라는 글과 사진을 한장 올렸다. 사진은 '월간
아래 동영상은 FishingWorld가 공유한 낚시 동영상이다. 낚시꾼이 낚은 월척이 너무 대단해 절친 두 명이 열심히 도와도 역부족인데, 정말로 기뻐하는 사람은 따로 있다. 얼마나 큰 물고기인지는 1분 즈음에 나타난다
*직접적인 스포일러는 없지만, 그래도 ‘곡성’에 대한 몇가지 정보가 있습니다. 영화 ‘곡성’에 대한 대표적인 평가는 감독 나홍진의 ‘낚시질’에 낚였다는 것이다. 누가 악당일까? 누가 죽였을까? 왜 죽었을까? 저 사람은
2016년 4월 9일은 랜스 버고스에게 "잊을 수 없는" 날이 됐다. 11살 딸과 함께 루이지애나의 파우스 포인트 호수에서 느긋한 오후를 보내고 있다가 날벼락을 맞은 것이다. 아니, 진짜 날벼락이 아니라 은유적인 날벼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