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unjaeinjeongbu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지지도가 취임 후 최저치를 기록했다. 자유한국당 지지율은 일명 ‘최순실 태블릿 PC 사건’ 이후 2년여 만에 처음으로 25%를 넘어섰다. 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지난달 26~30일
문재인 대통령의 핵심 교육공약인 '고교학점제'가 임기 마지막 해인 2022년 전면 도입된다. 이를 위해 내년에 당장 100개 학교에서 시범운영에 들어간다. 김상곤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27일 서울 한서고에서 '고교학점제
정부가 6·19 대책 이후 '초강력'이라는 평가를 받는 '8·2 부동산 종합대책'을 내놨다. 약 두달을 두고 발표한 두 대책의 내용상의 차이는 차치하고, 가장 눈에 띄는 점은 '8·2 부동산 종합대책'이 발표 익일(3일
홍석현 전 회장을 위시한 중앙일보와 홍준표 전 경남지사의 싸움이 점점 격해지고 있다. 홍준표 전 경남도지사는 오늘(20일) 페이스북을 통해 '대통령보다 더 막강한 권력을 쥔 분'이라며 홍석현 전 중앙일보·JTBC 회장을
청와대가 안경환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낙마로 국정운영에 타격을 입으면서 상황 타개를 위한 돌파구 찾기에 돌입할 것으로 보인다. 안 후보자는 문재인 정부의 첫 인사 낙마사례이자, 적폐청산을 외쳐온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문재인 대통령은 6일 청와대 경제보좌관 등 7명의 차관급 인사를 단행했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갖고 신설한 청와대 경제보좌관에 김현철 서울대 국제대학원 교수를 임명하고 외교부 1차관으로는
김동연 기획재정부 장관 후보자가 현역 복무를 고의로 피하기 위해 시력을 속였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병역 신체검사에서 중등도 근시 판정을 받아 보충역 처분을 받았으나 제대 후 현역입영대상 시력으로 판명됐다. 정밀한 시력측정
다음 달부터 경찰·소방관 등 공무원 1만2천명에 대한 신규 채용 공고가 나갈 것으로 보인다. 정부가 5일 확정한 2017년 추경안에는 공무원 추가 채용을 비롯한 공공 일자리 7만1100개 창출 방안이 포함됐다. 민간부문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