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tu-undong

금호아시아나그룹 박삼구(73) 회장이 아시아나항공 여성 승무원들에게 자주 부적절한 신체 접촉을 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자주 승무원들과 손깍지를 끼거나 포옹을 하는가 하면, 매년 초에는 여성 승무원들에게만 세배를 받았다는
29일 서지현 검사가 성추행 피해사실을 8년 만에 폭로한 뒤 '한국판 미투(#MeToo)' 운동이 확산될 것 같다' 류의 기사가 쏟아지고 있다. 하지만 미국 '#MeToo' 운동에 앞서 한국에 'OO내_성폭력' 고발운동이
한국에서도 유명한 세계적인 마술사 데이비드 카퍼필드가 성추문에 휘말렸다. 한 전직 모델이 30년 전, 카퍼필드가 당시 17살의 모델이었던 자신에게 약을 먹인 후 성폭행했다고 폭로한 것이다. 이 전직 모델의 이름은 브리트니
#MeToo 운동이 일었다. 성희롱 및 폭력 혐의가 제기된 권력을 가진 남성들은 공개적으로 참회하기도, 부정하기도 했다. 책임을 묻고 변화를 촉구하는 분위기가 만들어졌다. 여성들의 목소리에 모두들 귀를 기울이게 만든
복싱선수 플로이드 메이웨더 주니어는 최근 몇 달간 뉴스를 본 적 없는 듯하다. 이는 그가 '미투 운동'(#MeToo)에 대해 전혀 모르고 있었다고 말하면서 드러났다. 성폭력 피해 사실을 폭로하면서 성폭력이 얼마나 일상적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