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semeonji

황사는 내일(30일)까지 이어진다.
실내에서도 요리를 하면 미세먼지가 발생한다.
두 사람은 한반도 문제도 논의했다.
수도권·충청권도 '나쁨'이다.
유엔환경계획은 첫 번째 주제를 ‘모두를 위한 맑은 공기’로 정했다.
현재 서울의 미세먼지 농도는 세계 10위 수준이다.
미세먼지의 계절이 돌아왔다.
인천과 충남, 전북에서도 미세먼지 주의보가 내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