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nyeowa-yasu

미국에서 여성이 주인공인 영화들이 전체 박스오피스 1,2,3위를 기록한 사례는 2017년 이전에 1958년이었다고 한다. ‘더 랩’, ‘박스오피스 모조’,‘박스오피스 매드니스’ 등의 보도에 따르면, 1958년의 1위는
위는 '해리포터'와 '미녀와 야수'의 주인공 엠마 왓슨이 어린 팬들로부터 받은 질문에 대답하는 동영상이다. 대단한 상상력으로 유명한 이 배우는 쉽지 않은 꼬마 팬들 질문에 대답하기 위해 재치를 발휘한다. 20개월에서
엠마 왓슨의 우수한 연기력은 이미 증명된 사실이다. 그는 지난 7일, '미녀와 야수'에서의 연기로 MTV 무비 어워즈 역사상 최초의 '젠더프리' 최우수 연기상을 수상한 바 있다. 왓슨이 상상력마저 뛰어나다는 사실이 최근
엠마 왓슨은 7일 열린 2017 MTV 무비 & TV 어워즈에서 영화 '미녀와 야수'로 영화 부문 최우수 연기상을 수상했다. 이는 MTV 무비 어워즈 역사상 최초의 '젠더 뉴트럴'(gender neutral, 성 중립적
영화 ‘미녀와 야수’가 ‘라라랜드’ 흥행을 넘어 350만 관객을 돌파했다. 3주 연속 주말 예매율 1위를 기록하고 있어 금주 주말을 기점으로 400만 명 기록 및 올해 외화 최고 흥행작에 등극할 전망이다. 31일 오후
'미녀와 야수'(빌 콘돈 감독)가 흥행을 기념하여 원작 애니메이션을 4월 1일 토요일, 4월 2일 일요일 양일간 CGV와 메가박스를 통해 재상영한다. 월트 디즈니 코리아는 29일 "2017년 디즈니 첫 라이브 액션 영화
프랑스 교수인 폴 영은 타임지에 '미녀와 야수'의 18세기 맥락을 설명했다. 영은 "여성이 쓰고 발행했으며, 강한 여성을 주인공으로 택한 '미녀와 야수'는 당시 프랑스 문학이나 프랑스 사회에서 볼 수 있었던 것이 아니다
엠마 왓슨은 지난 16일 버즈피드와의 인터뷰에서 특별한 무리의 습격을 받았다. 새끼 고양이들과 진행된 이 인터뷰에서 왓슨은 팬들의 질문에 답했다. 영화 '미녀와 야수'의 세트장에서 가져온 기념품은 없냐는 질문에는 "벨이
디즈니 '미녀와 야수' 실사 영화가 개봉하는 지금, 사진작가 레일린 마르텔리노가 웨딩플래너들(크레딧 하단에)과 손잡고 동화같은 컨셉의 웨딩 화보를 선보였다. 벨의 시그니처 드레스부터 야수의 성에 사는 집기들과 마법의
디즈니가 디즈니 최초의 '게이 캐릭터'가 등장한 '미녀와 야수' 실사판의 해당 장면을 삭제하라는 말레이시아 정부의 요청을 단호하게 거절했다. 15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와 BBC 등에 따르면, 디즈니는 14일 성명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