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njunochong

최규석 작가의 웹툰과 드라마 <송곳>에서 구고신은 노동자들에게 교육을 하며 다음과 같은 설명을 한다. “독일은 초등학교에서 모의 노사교섭을 1년에 여섯 번 한답니다. 요구안 작성, 홍보물 제작, 서명운동, 연설문 작성까지
30년만에 최저임금 기준을 바꾼 이유는 최저임금을 올리기 위해서다.
최저임금 산입범위를 정기상여금과 복리후생비로 확대하는 최저임금법 개정안이 28일 국회에서 통과됐다. 국회는 이날 오후 본회의를 열어 최저임금법 개정안을 찬성 160, 반대 24, 기권 14표로 가결했다. 최저임금법 개정안이
본회의가 열리는 28일 15시에 여의도 국회 앞에서
6개월여의 형기를 남기고 가석방으로 출소했다
마포대교 점거농성으로 수배됐다.
정진후 경기도교육감 예비후보에 대한 입장을 밝히면서다.
이런 이유로 야근/특근이 많은 대공장 등을 중심으로 '복잡한 임금체계'가 만들어진다. 기본급에 상여금이 몇백 퍼센트씩 붙고, 여기에 각종 수당이 또 붙는다. 기본급의 두 배가 넘는 월급을 받는 경우도 부지기수다. 노조도
지난 30일부터 시작된 민주노총의 두 번째 직선제 선거가 투표율 미달로 무산될 위기에 처했다. 민주노총 위원장 직선제 선거는 투표율이 50%를 넘어야 유효하다. 하지만 지난 4일까지 오전까지 투표율은 10%를 밑돌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