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guk-peuro-nonggu

고베어가 확진 판정을 받자 NBA는 시즌을 무기한 중단했다.
그래미 어워즈에 참석한 아티스트들도 애도의 뜻을 표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킹 제임스'가 서부로 간다.
커리가 37점을 몰아넣었다
커리의 잔인한 3점
한편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의 포워드이자 NBA 최고의 공격수 중 하나인 '킹' 르브론 제임스는 트럼프가 '거절을 거절한다'는 식으로 반응한 데 대해 이렇게 말했다. 르브론 제임스. "스테판은 이미 안 가겠다고 말했잖아
스테판 커리가 NBA 역사상 최고 연봉 기록을 깼다. 자그마치 2억1백만 달러(2천3백억원)에 5년 계약이다. 미국 스포츠전문매체 ESPN은 1일 미국프로농구(NBA) 소식에 정통한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커리가 5년
미국프로농구(NBA)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의 간판선수 스테픈 커리가 경기 중 신었던 농구화가 경매에서 3천만원이 넘는 액수에 낙찰됐다. 미국 스포츠 전문 매체 ESPN은 31일(한국시간) "커리가 지난 15일 뉴욕 닉스와
대만계 미국인 NBA 선수 제레미 린이 코믹 북 페이지에 등장했다. 브루클린 네츠의 포인트 가드인 제레미 린은 마블의 신작 코믹 북 ‘The Totally Awesome Hulk’ #13에 등장한다. 이 헐크는 아시아계
미국 프로농구(NBA)의 슈퍼스타 르브론 제임스가 힐러리 클린턴 지지를 선언했다. 그는 주요 경합지역인 오하이오주 출신이다. 그는 2일(현지시간) 비즈니스인사이더에 기고한 글에서 "뇽구가 나에게 가르쳐 준 것이 있다면
지자체별로 성(性) 소수자 차별 금지 조례 제정을 금지한 노스캐롤라이나 주(州) 정부가 호된 역풍을 맞고 있다. 노스캐롤라이나의 이 법이 갖는 취지는 결국 성 소수자를 차별하겠다는 것. 이에 브루스 스프링스틴 등 유명
▲ 16= 크리스마스 경기 출전 횟수. 통산 전적은 6승10패다. NBA에서는 크리스마스에 인기 구단 위주로 경기 일정을 잡는다. ▲ 19= 통산 트리플더블 횟수. 어시스트보다 자기 득점에 치중한다는 비판이 있었지만
스테판 커리의 미친 분석 결과가 하나 나왔다. 지난번 화요일 커리는 골든 스테이트 워리어스를 이끌고 올랜도 매직과의 경기에서 51점을 쏟아부은 바 있다. 아래는 51점을 쏟아붓고 있는 커리의 동영상. 비전문가의 용어로
LA 레이커스의 한 팬이 1억 원 짜리 하프코트 슛을 성공했다. 지난 일요일(3일) 레이커스와 피닉스 선스의 경기 도중 타임아웃 시간에 있었던 이 이벤트에서 '데이비드 모야'(David Moya)씨는 온몸으로 중앙선에서
농구와 축구의 신이 서로를 좋아한다는 사실이 이렇게나 로맨틱할 줄이야! 축구 황제 메시가 지난 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스테판 커리의 저지를 든 사진을 올렸다. "인스타그램 3,000만 팔로워를 축하해주기 위해서 스테판
미국 NBA '골든 스테이트 워리어스'의 스테판 커리가 어마어마한 슛을 성공했다. 우리 나라 스포츠 계에선 '다운 팀 이즈 다운'(일명 DTD)이라는 명언이 자주 인용된다. 스테판 커리의 경우도 마찬 가지다. 들어갈
미국 연예인 집안인 카다시안 일가의 사위였던 미국프로농구(NBA) 스타 라마 오덤(35)이 사경을 헤매고 있다고 AP, AFP통신 등이 보도했다. 통신에 따르면 오덤은 13일(현지시간) 오후 미국 네바다 주 크리스털의
카니예 웨스트가 웃는 모습을 포착했다. 그는 카메라 앞에서 안 웃는 캐릭터를 오랫 동안 만들어왔다. 왜냐고? 웃는 건 쿨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카니예가 처음 웃지 않겠다고 결심했다고 한 건 2013년 무렵 . "파파라치들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