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guk-daetongryeong-seongeo

미국 조지아주의 브런즈윅에 사는 한 남성은 아직도 미국 대통령 선거에서 누가 이겼는지 모른다고 한다. 그의 이름은 조 챈들러다. 그는 선거 당일 밤, 힐러리 클린턴과 도널드 트럼프 중에 누가 이겼는지 모른 채 잠을 잤다
스콧 해리스가 90세의 노모인 아니타 해리스에 대해 페이스북을 통해 공개한 이야기가 SNS 사용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그의 어머니는 우편 투표를 통해 힐러리 클린턴에게 표를 던졌고, 그로부터 며칠 후 세상을 떠났다는
‘버라이어티’는 미국의 영화전문지다. 영화비평과 리뷰, 영화산업에 관한 뉴스들을 전하는 이 매체가 힐러리 클린턴을 공개 지지했다. 할리우드에서 가장 오래된 엔터테인먼트 전문 매체인 버라어이티의 역사는 110년이 넘었다
미국 대선에서 공화당 대선후보 도널드 트럼프의 지지자가 투표장 두 곳에서 조기 투표를 하다가 적발됐다고 일간 워싱턴포스트(WP)가 2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아이오와 주의 여성 테리 린 로테(55)가
어떤 기자들에게나 이번 미국 대통령 선거에 관한 보도를 하는 건 쉽지 않은 일이다. “보X를 움켜쥐면....”등의 말이 난무하는 선거이기 때문이다. 그런데 만약 어린이 독자를 대상으로 기사를 쓰는 어린이 기자들이라면
신체 부위, 구체적으로 말하면 성기가 이토록 많이 등장한 대선 선거 운동은 없었다. 마지막 토론이 라스 베이거스에서 열렸다는 건 적절했다. 45분 정도는 힐러리 클린턴과 도널드 트럼프가 등장한 세 번의 토론 중 가장
미국 대통령 선거의 후보들이 다시 맞붙었다. 아래는 마지막 TV 토론 총정리다. 트럼프와 클린턴이 굉장히 다른 태도로 토론을 마치다 클린턴은 지난 토론에 비해 3차 토론에서 더 자신감있게 대응했다. 토론장을 떠나면서
미국 시간으로 10월 18일 아침, 마이클 무어는 자신의 새로운 영화에 대해 공개했다. 이 영화의 제목은 ‘트럼프랜드의 마이클 무어’(Michael Moore in TrumpLand)다. 마이클 무어가 공개한 트위터에는
"...공화당은 정직하고 신의 있는 인물이라는 클리블랜드의 이미지를 훼손하기 위하여 핼핀 스캔들을 적극 활용했다. 클리블랜드는 마리아와 관계를 맺었음을 인정했고 그녀와의 사이에 아이도 있음을 시인했다. 민주당 후보는
톰 행크스가 도널드 트럼프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솔직히 밝혔다. 신작 ‘인페르노’의 홍보를 위해 진행한 인터뷰에서 톰 행크스는 최근 논란이 된 도널드 트럼프의 2005년 발언에 대해 이야기했다. 트럼프는 이에 대해 “라커룸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