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의 사생활을 존중하는 동시에 모든 사람이 사회에 소속감을 느낄 수 있도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