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talrika

이건 농담이 아니다. 뉴메탈 밴드 콘(Korn)이 메탈리카의 베이시스트 로버트 트루히요의 아들 타이 트루히요(Tye Trujillo)와 함께 연주한다. 타이는 현재 12살이다. 타이 트루히요, 12세, 베이시스트 물론
물론 이 이미지는 서울 공연에만 사용되는 것은 아니다. 아래는 10월, 11월 중 예정된 라틴아메리카 투어 포스터다. 일부 좌석을 할인받을 수 있는 선예매는 다음주인 10월 24일 낮 12시에 시작하며, 하루 뒤인 26일
영화 '플레이스 비욘드 더 파인즈'에서 모터사이클 스턴트맨을 연기한 라이언 고슬링은 거의 출연 분량 내내 이 티셔츠 차림을 고수한다. 캐릭터에게도 배우에게도 썩 잘 어울리는 의상이었다. 그리고 내게는 그다지 어울리지 않을 게 분명해 보였다. 하지만 몇 시간 뒤, 나는 똑같은 제품을 인터넷 장바구니에 넣고 있었다.
메탈리카의 10번째 정규앨범을 기다리는 메탈 팬들에겐 매우 유감스러운 비보가 날아들었다. 음악 전문 매체 '클래식 록'에 따르면 메탈리카의 기타리스트 커크 해미트가 250개의 기타 리프가 들어있는 휴대전화를 잃어버렸다고
멕시코 몬테레이 출신의 이 소녀들은 모두 친자매다. 나이는 각각 14살과 12살, 9살이다. 어린 소녀임에도 거친 음악을 즐기는 이 그룹의 이름은 'The Warning'. 이들은 유튜브 채널을 통해 자신들의 공연 영상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