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gan-pokseu-sigu

할리우드 여배우 메간 폭스(28)가 잠실구장에서 한국 야구팬과 짧은 인사를 나눴다. 영화 '닌자 터틀' 홍보차 한국을 찾은 폭스는 27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두산 베어스와 LG 트윈스의 프로야구 경기에 시구자로 나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