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beulraekriseuteu

이명박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과 MBC가 좌편향 연예인 퇴출 작업을 진행하면서 가수 김흥국(58)을 '물타기용 희생양'으로 삼았다는 주장이 나왔다. 김흥국은 2007년 대선 당시 한나라당의 이명박 후보를 지지하는 등 보수성향
기자들을 성향·회사 충성도 등에 따라 등급을 매긴 'MBC판 블랙리스트'가 7일 공개됐다. 이 리스트는 실제로 승진·보직배치 등 인사에 활용된 정황이 드러나 파장이 예상된다. 전국언론노동조합 문화방송(MBC) 본부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