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riam-mireujakani

'수학계 노벨상'으로 불리는 필즈상을 수상한 이란 출신 수학자 마리암 미르자카니가 유방암으로 사망했다. 향년 40세. BBC에 의하면 미르자카니는 지난 2014년 기하학과 곡면의 역학에 대한 논문으로 필즈상을 수상했다
"수학을 하면서 중요한 것은 재능이 아니라 '내가 재능있다'고 느끼는 것입니다. 개인 안에 내재된 창조성을 발현해줄 자신감을 갖는 것이 중요합니다." 여성이자 이란 출신으로 처음으로 수학계에서 가장 권위있는 상인 필즈상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