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keu-ripeoteu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 대사를 흉기로 습격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김기종(56)씨에게 징역 12년이 확정됐다. 대법원 1부(주심 이기택 대법관)는 28일 리퍼트 대사에 대한 살인미수와 구치소 교도관 폭행(업무방해
코난 오브라이언의 팬미팅이 예정된 2시간이 아닌 20분만에 종료됐다는 팬들의 불만 제기에 대해 팬미팅 주최 측이 해명했다. 팬미팅을 주최한 코난 오브라이언 팬카페 운영자는 16일 포털사이트 네이버 해당 카페에 장문의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 대사를 습격해 살인미수 등의 혐의로 구속기소된 김기종(55)씨에게 중형이 선고됐다. 살인미수 혐의는 유죄로 인정됐지만 '북한의 주장에 동조해 범행을 저질렀다'는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는 무죄가 났다
미국 백악관 홈페이지에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를 살해하겠다는 글을 올린 30대 남성이 경찰에 구속됐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와 사이버수사대는 외국사절협박 혐의로 이모(33)씨를 구속,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3월 7일, 광화문 파이낸스 빌딩 앞에서는 부채춤을 추는 사람들이 모였다. 이들은 난타 공연을 했고, 이어서 발레공연을 하기도 했다. 대한예수교 장로회 합동한성총회의 신도들이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의 쾌유를 기원하는
마크 리퍼트 주한 미대사는 김기종에 의한 피습 사건 이후 오바마 다음으로 유명한 미국인이 됐다. 사실 해군 특수부대인 SEAL 정보장교 출신이자 오바마 대외정책자문 보좌관을 역임한 그는 이미 피습 사건 이전에도 역사상
“너무 많은 분들이 방문해 리퍼트 대사가 피곤한 상태다. 오늘은 특별한 면회를 받지는 않을 것이다.” 정남식 연세의료원장은 9일 오전 브리핑에서 신촌 세브란스병원에 입원 중인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에 대한 면회 자제를
김기종 씨가 9일 오후 서울 종로구 종로경찰서에서 휠체어에 탄 채 진료를 받기 위해 차량으로 향하며 취재진의 질문을 듣고 있다. ⓒ연합뉴스 여러 보도를 종합하면, 김씨는 2007년 청와대 앞에서 분신을 기도했다. ‘우리마당
박근혜 대통령은 9일 오전 중동 4개국 순방을 마치고 성남 서울공항을 통해 귀국한 직후 곧바로 흉기 습격을 당해 서울 신촌세브란스 병원에 입원중인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를 병문안했다. 박 대통령이 9일간의 장기 중동순방을
7일 오전 서울 광화문 파이낸스빌딩 앞에서 대한예수교 장로회 합동한성총회 신도들이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의 쾌유를 기원하는 기도회를 열었다. 행사의 시작은 청소년들의 난타 공연으로 시작됐다. "같이 갑시다. 리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