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ikeul-peulrin

플린은 트럼프 정부 초대 국가안보보좌관을 지낸 인물이다.
줄리아니는 특검 대면조사가 '덫'이 될 수 있다고 주장한다.
'수사에 상당히 기여했다'
현재 4개의 수사기관에서 5건의 수사를 진행중이다.
러시아 수사는 어디까지 왔나? 어떻게 끝날까?
'여론전'에 나선 것으로 보인다.
제임스 코미 전 FBI 국장. 이 사건은 트럼프 대통령이 러시아 스캔들 수사를 방해할 목적으로 코미 국장을 해임했는지 여부가 핵심 쟁점이다. 수사 결과에 따라 사법방해 혐의가 입증되면, 이는 트럼프 대통령 탄핵으로도
미국 '러시아 스캔들'을 수사중인 로버트 뮬러 특검에 의해 기소된 마이클 플린 전 국가안보회의(NSC) 보좌관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취임 당시 과거 사업 파트너에게 러시아에 대한 미국의 경제 제재가 "파기될 것"이라고
러시아가 지난해 미국 대선을 트럼프에게 유리하도록 ‘흔들어줬다’는 내용이 담긴 도널드 트럼프 정권 인수위원회 고위관계자의 2016년 12월 이메일들이 유출됐다고 뉴욕타임스가 2일 보도했다. 트럼프 정부 초기 국가안보회의
오 마이 갓. 그는 사법방해를 인정해버렸다. 플린이 FBI에 거짓말 한 걸 트럼프가 알고 코미에게 수사 중단을 요구한 것이라면, 그게 바로 사건이다. 오바마 정부에서 정부윤리청장을 지낸 월터 샤웁과 조지 W. 부시 정부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