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eche

언론이 소모적 논쟁을 키워 건설적 비판의 기회를 날린 또 하나의 사례다.
음악전문잡지인 ‘롤링스톤’은 1967년 창간된 후, 50년간 미국 저항문화를 대변해왔다. 하지만 ‘롤링스톤’도 미디어 시장의 변화를 거스를 수는 없었나보다. ‘매셔블’에 따르면, ‘롤링 스톤’을 발행하는 웨너 미디어의
인간의 주의 지속 시간의 한계, 소셜 미디어에서 넘쳐나는 정보의 양 때문에 가짜 뉴스와거짓 글이 바이럴된다는 새 연구가 나왔다. 가짜 뉴스가 왜, 어떻게 퍼지는지를 이해하게 된다면 가짜 뉴스가 퍼지는 것을 막는 도구를
도널드 트럼프는 대선 승리 이후 가졌던 첫 기자 회견에서 일부 질문에는 대답을 하지 않기도 했고, CNN이 ‘가짜 뉴스’라고 비난하기도 했다. 지지자들은 환호했다. 형식과 존중에 익숙한 여러 기자들에게 서커스 같은 기자
63년 전통을 지닌 미국의 유명 남성잡지 '플레이보이' 한국판이 6월부터 발간된다. 콘텐츠 전문기업인 가야미디어는 미국 플레이보이 엔터프라이즈와 계약을 맞고 6월 플레이보이 한국판을 창간한다고 10일 밝혔다. 1953년
사람들이 자신의 딸, 동생, 어머니를 위해 '여성의 대상화'에 반대하며 일어섰다. 광고, 매체, 잡지에서의 여성 대상화를 반대하는 프로젝트 '여성대상화반대'(Women Not Objects)에서 비현실적이고 획일화된
SBS뉴스가 어제(24일) 필리버스터(무제한 토론)가 이틀째 계속되는 가운데 "한반도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는 전 세계의 눈들이 과연 지금 우리 국회를 어떻게 바라볼지도 의문이다"라는 클로징 멘트를 내놨다. 8시 뉴스의
플레이보이가 누드를 없애기로 한 첫 호의 주인공은 누굴까? 허핑턴포스트 US는 사라 맥다니엘이 플레이보이 시즌 2의 첫 커버를 장식했다고 전했다. 사라 맥다니엘은 인스타그램과 스냅챗의 슈퍼스타다. 마치 셀카를 찍는 듯
10대부터 40대까지의 국민은 스마트폰을 일상생활에 꼭 필요한 매체라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에 비해 50대 이상은 TV를 필수매체로 꼽았다. 방송통신위원회(방통위)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15년 방송매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