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uba

'시민사회' 기반이 약한 쿠바에서는 꽤 이례적인 일이다.
새로운 시대가 열리고 있다
'한 남성과 한 여성의 자발적 결합'에서 '두 사람간의 자발적이고 합의된 결합'으로!
3명이 생존했으나, 위중한 상태다.
미국이 외교관 상당 수를 철수시킨데 이어 캐나다도 외교관 가족을 귀국시키기로 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이하 '1박 2일') 10주년 글로벌 특집에서는 씨엔블루 정용화가 쿠바 팀 깜짝 게스트로 등장했다. PD는 정용화가 쿠바 한류팬들이 뽑은 한국 남자 연예인
다자주의를 위해 만들어진 조직에서 트럼프는 선거 운동을 하듯 연설했고, 국내 지지층을 향해 말하는 것 같기도 했다.
플로리다주 마이애미 데이드 카운티(자치구) 시장인 카를로스 A. 기메네스는 270만 명의 주민들에게 수요일부터 대피하라고 권고했다. 기메네스 시장은 “이번 허리케인은 너무 강력해 행동을 빨리 취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이룬 여러 업적을 되돌리고 있다. 쿠바도 그 중 하나가 될 전망이다. 2년 반 전에 오바마는 수십 년 동안 유지되었던 쿠바 여행 및 무역 제한을 해제했다. 규제 정책이 효과가
쿠바 국영방송이 20일(현지시간) 자국을 "잔인한 독재" 국가로 부르며 민주주의를 주장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 대해 "터무니없다(ridiculous)"는 입장을 내놓았다. AFP통신에 따르면 이날 앞서 트럼프
"세상에, 넌 정말 친절하구나." 그러자 그는 이렇게 말했다. 나는 지금도 그가 한 말을 정확히 기억하고 있다. "하나. 나는 세계를 돌아다니면서 수많은 사람들에게서 너무도 많은 도움을 받아왔어. 이제 내가 너에게 그 친절을 돌려주는 거야. 그러니 하나, 너도 여행을 하다 어려움에 처한 사람을 만나면 네가 받은 친절을 그 사람에게 돌려줘." 우리는 포옹하고 헤어졌다. 나는 공항 환전소에서 극적으로 여권을 되찾았고 그날 밤 늦게 숙소로 되돌아갔지만 두 번 다시 그 청년을 보지 못했다.
지난달 사망한 피델 카스트로 전 쿠바 국가평의회 의장의 유언에 따라 그를 우상화하는 것을 금지하는 법안이 통과됐다. 27일(현지시간) 쿠바 관영 통신 프렌사 라티나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국가평의회는 이날 아바나 컨벤션
북한이 '사회주의 혈맹' 쿠바의 피델 카스트로 전 국가평의회 의장이 타계하자 국가 차원의 애도에 나선 것을 주요 외신이 관심 있게 보도했다. AFP통신은 28일 평양발 르포기사를 통해 북한의 애도 분위기를 조명했다. 북한이
아마 잘 알지도 못하는 사람들이 쓴 그가 얼마나 매력적이고 똑똑했는지에 대한 '혁명적'이거나 로맨틱한 판타지들을 읽기 전에... 지금도 사람들은 쿠바를 너무나 떠나고 싶어했고, 타이어를 묶어 만든 뗏목이라도 타고 마이애미로 오고 싶어 했다는 걸 기억하자. 그들은 쿠바에 1분이라도 더 있느니 물에 빠져 죽는 위험, 잡혀서 감옥에 가는 위험, 상어에게 잡아 먹히는 위험을 감수했다. 혁명은 비틀스의 'Revolution'과는 다르고 로맨틱하지 않다. 혁명을 하면 피가 흐르고 많은 사람들이 죽는다... 그리고 때로는 민주주의가 아닌, 반세기 동안 집권하는 독재자를 낳기도 한다.
피델 카스트로 전 쿠바 국가평의회 의장의 타계에 대한 오바마 대통령과 트럼프 당선인의 시각은 많이 달랐다. 오바마가 카스트로의 족적을 인정하면서 "역사가 그를 판단할 것"이라고 유보적인 입장을 밝힌 반면 트럼프는 "야만적인
업데이트 : 2016년 11월26일 15:30 (기사보강) 쿠바의 공산혁명 지도자 피델 카스트로 전 국가평의회 의장이 25일(현지시간) 밤 타계했다고 주요 외신들이 쿠바 현지 언론을 인용해 일제히 보도했다. 향년 90세
유엔 총회 참석차 미국 뉴욕을 방문 중인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22일(현지시간) 쿠바를 방문한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일본 현직 총리로는 처음으로 쿠바를 찾는 아베 총리는 라울 카스트로 국가평의회 의장과
미국 상업용 정기 항공편이 31일(현지시간) 반세기 만에 처음으로 쿠바로 취항했다. 미 민간 항공사 제트블루 소속 비행기는 이날 오전 10시께 플로리다 주 포트로더데일을 출발해 혁명 지도자 에르네스토 체 게바라의 기념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