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lrin-peoseu

그의 아내는 영화 제작자 리비아 지우지올리다.
몇 년 전, 남편과 잠시 별거했다고 밝혔다.
배우 콜린 퍼스가 가디언과의 인터뷰에서 우디 앨런과 다시는 함께 작업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우디 앨런의 양녀 딜런 패로우가 어린 시절 우디 앨런에게 성추행을 당했다고 고백한 것에 대해 자신의 입장을 드러낸 것이다. 콜린
콜린 퍼스가 이탈리아 시민권을 취득했다. 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이탈리아 내무부는 23일(현지시간) "이탈리아 시민과 결혼했으며 이 나라를 향한 애정을 수차례 표명해온" 57세의 영국 배우에게 시민권을 수여하게 된 걸 "축하한다
배우 콜린 퍼스가 내한 소감을 전했다. 콜린 퍼스를 비롯해 태런 에저튼, 마크 스트롱은 20일 오후 카카오TV에서 '킹스맨:골든 서클'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방송은 '킹스맨:골든 서클' 내한 프로모션의 첫 일정이었다
**이 기사에는 영화 '킹스맨: 골든 서클 '에 대한 스포일러가 있습니다.** '매너가 사람을 만든다'라는 명대사를 남긴 영화 '킹스맨'이 2편 '골든 서클'로 돌아온다. '킹스맨: 골든 서클'은 스파이 요원인 에그시
영화 '킹스맨: 골든 서클'의 주연 배우들이 내한 일정을 확정했다. OSEN에 의하면 '킹스맨: 시크릿 에이전트'에 이어 속편에도 출연한 콜린 퍼스, 태런 에저튼, 마크 스트롱은 오는 20일 영화 홍보차 한국을 방문한다
17일(현지시각) 공개된 포스터에서 가장 눈에 띈 건, 콜린 퍼스였다. 멀린을 연기한 마크 스트롱은 여전히 뿔테안경을 낀 채 진중한 모습을 보였다. 미국의 '킹스맨'인 스테이츠맨 역을 맡은 제프 브리지스와 채닝 테이텀를
영화 '러브 액츄얼리'의 속편 포스터가 공개됐다. 11일(한국시간) 엔터테인먼트 위클리는 '러블 액츄얼리'의 속편 격인 단편영화 '레드 노즈 데이 액츄얼리' 포스터를 공개했다. 14년만에 속편으로 탄생한 이 작품은 오는
‘킹스맨 : 골든서클’이 첫 티저 예고편을 공개했다. 분량은 단 15초. 그런데 영화의 로고를 보여주는 시간이 더 많다. 빠르게 편집된 영화 속 장면들을 보고 싶다면, 화면을 멈춰가며 봐야한다. 미국 ‘uproxx.com’은
‘킹스맨 : 시크릿 에이전트’의 속편인 ‘킹스맨 : 골든서클’이 새로운 포스터를 공개했다. 지난 2016년 4월에 공개된 첫 티저포스터보다 더 많은 정보를 담고 있다. 일단 지난해 4월의 포스터를 보자. 당시 주연 배우인
* 영화 ’킹스맨 : 시크릿 에이전트’에 관한 스포일러가 있습니다. ‘킹스맨 : 시크릿 에이전트’를 본 관객은 영화 속 콜린 퍼스가 연기한 해리의 결말을 알고 있다. 하지만 영화의 팬들은 꼭 해리를 속편에서도 보고 싶어했고
정말 나오는 걸까? 아님 그냥 낚시인 걸까? ‘킹스맨’에서 배우 콜린 퍼스가 연기한 해리 하트의 복귀 여부는 현재 ‘킹스맨 : 골든 서클’을 기다리는 팬들에게 초미의 관심사다. 그가 복귀할 가능성이 희박하다는 보도가
‘킹스맨 : 시크릿 에이전트’의 속편, ‘킹스맨 : 골든 서클’이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vulture’의 보도에 따르면, 주연배우인 테론 에거튼은 4월 8일, 트위터를 통해 한 장의 이미지를 공개했다. “옛날 친구에게
12년 만이다. 2004년 ‘브리짓 존스의 일기2’가 나온 지 12년 만에 브리짓 존스가 돌아왔다. 3편의 제목은 ‘브리짓 존스 베이비’다. 할리우드 리포터가 소개한 예고편에 따르면, 브리짓 존스는 지금도 싱글이다. 여전히
‘킹스맨’의 배우 태론 애거튼은 지난 1월, ‘킹스맨2’의 촬영을 암시하는 트윗을 올린 바 있다. 하지만 콜린 퍼스가 속편에도 등장할 가능성은 그때도 하나의 가능성에 지나지 않았다. 그리고 2월 17일, 콜린 퍼스가
20세기 폭스는 지난 2015년 10월, '킹스맨 : 시크릿 에이전트'의 속편 개봉날짜를 발표한 바 있다. 영화 '로빈후드'를 촬영해야하는 태론 애거튼의 일정을 조절해 2016년 4월 촬영이 가능해진 덕분이었다. '킹스맨2
‘킹스맨’을 본 관객은 ‘킹스맨’의 속편이 제작된다는 소식을 듣고 가장 먼저 이 질문을 떠올렸을 것이다. 해리를 연기한 콜린퍼스도 돌아오는 걸까? 그는 속편에 출연하지 않는 게 아닐까? 아직 확실한 발표는 없지만, 매튜
할리우드 배우 콜린 퍼스가 뮤지컬 무대에 오른다. 30일 미국 연예 매체 저스트 자레드 등 외신에 따르면 콜린 퍼스는 뮤지컬 '마이 페어 레이디'로 브로드웨이 데뷔를 준비 중이다. 미국 브로드웨이 네덜랜더 극장의 소유주이자
이십세기폭스코리아가 큰 기쁨을 전해왔다. 24일 오전 중국 방문 시 현지에서 진행된 콜린 퍼스와의 인터뷰 영상을 공개한 것. 오래전 예정 되어있던 방중 일정이라 한국에 찾아오지 못한 것을 미안해하는 세계 최강 미중년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