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ldeupeulrei

방탄소년단이 '콜드플레이'의 '픽스유'를 커버해서다.
아리아나 그란데는 이날 콘서트를 저항의 뜻을 담은 자신의 히트곡 '비 올라잇'(Be Alright)을 부르며 시작했다. 매니저 스쿠터 브라운은 "혐오는 절대 이기지 못한다. 두려움은 우리를 갈라놓지 못한다. 우리는 오늘
어제(16일) 콜드플레이의 공연장을 프로 떼창러들이 습격했다. 중앙일보에선 오늘(17일) 어제 콜드플레이의 공연에 대해 "제 인생 최악의 콘서트를 겪었습니다", "목쉬어라 부르는 사람들 때문에 콘서트가 엉망이었다"는
13일 첫 한국 공연을 위해 인천공항에 도착한 콜드플레이의 인스타그램 공식 계정이 팬들을 찍은 사진을 올렸다. '코끼리가 환영해주는 건 처음'이라는 캡션과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콜드플레이 멤버들을 기다리는 한국팬들 뒤로
최근 이틀 동안 티켓 예매 시작 2분 만에 4만 5천석 전석이 매진을 기록하며 국내 팬들의 관심을 끈 영국의 세계적인 록밴드 콜드플레이의 내년 4월 내한공연이 한차례 추가된다. 현대카드는 "내년 4월 15일 1회로 진행할
15일 밴드 콜드플레이의 공식 페이스북이 2017년 4월 아시아 공식 투어 일정을 발표했다. 이 가운데 한국 공연도 있다. 4월 15일 서울 올림픽경기장이다. 이번 공연은 현대카드 슈퍼콘서트 시리즈의 22번째 공연으로
5월 16일(현지시각), 콜드플레이의 신곡 'Up & Up'의 뮤직비디오가 공개됐다. 이 뮤직비디오는 꿈에서나 볼 법한 장면들로 꾸며졌는데, 아름다운 영상미뿐만 아니라 엄청난 상상력까지 선보였다. 찻잔 속의 수영장에서
제50회 슈퍼볼 하프타임쇼 헤드라이너는 콜드플레이였지만, 무대의 주인공은 역시 비욘세였다. 흑인 인권을 다룬 신곡 'Formation' 발표 후 처음으로 라이브 공연을 진행한 비욘세를 보라. 정말이지, 끝내준다. via
"콜드플레이 비디오에 대해서 딱히 할 말이 없네요, 이것 말고는. 백인 락밴드들 제발 인도에서 홀리한 비디오들 좀 찍지 말아주세요. 지루해요. 콜드플레이 너무 지루해요. 디플로와 이기 아잘레아가 했을 때도 지루했고 지금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