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kamagwi

까마귀가 지능이 높고 영리한 편이라 포획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까마귀를 훈련시켰다.
사람은 가까운 미래의 저녁 모임을 기획하고 먼 미래의 은퇴생활을 구상할 수 있다. 지금 당장의 감각적인 현실과 떨어져 있는 여러 상황을 계획해내는 유연한 인지 능력을 지녔기 때문이다. 침팬지도 보상을 받기 위해 계획적으로
오레곤 주의 포틀랜드 경찰이 한 기묘한 사진을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공유했다. 범죄와 같은 것은 아니다. 그저 까마귀들의 사진이다. 아래 사진에서 까마귀가 보이는가? 이 기묘한 사진을 자세히 보면 눈 내린 나무
까마귀, 갈가마귀 등이 속하는 까마귀과 새들 때문에 ‘새대가리’라는 말이 다른 의미를 갖게 될 판이다. 이들은 잠재적 보상이 있을 때 침팬지와 같은 수준의 자기 제어성을 보였다고 지난 주 Royal Society Open
까마귀는 와이퍼가 재밌다. 영상을 올린 유튜브 사용자의 설명에 의하면 '가까이 다가가면 겁을 내고 날아갈 줄 알았는데 그냥 쿨하게 앉아 있었다'라고 한다. 문을 열면 날아가겠지 싶었지만, 까마귀는 이 역시 멋지게 모른
푸 챈(Phoo Chan)은 캘리포니아에서 활동하는 조류 전문 사진작가다. '내셔널 지오그래픽'을 통해 사진을 소개하기도 하는 그는 최근 매우 놀라운 순간을 포착했다. 까마귀 한 마리가 흰머리 독수리의 등에 올라타던
이 까마귀는 스마트폰을 보고 있는 이 인간이 궁금하지만 두렵다. 코너 맥카시가 가까이 다가왔다 멀어지는 까마귀의 모습을 셀카로 남겼다. h/t viralviralvideos
개비 만(Gabi Mann)은 8살 소녀다. BBC의 보도에 따르면, 개비는 평소 집 정원에 찾아오는 까마귀들에게 먹이를 주는 걸 좋아한다고 한다. 하지만 개비와 까마귀들의 관계가 일방적이기만 한 건 아니다. 기특하게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