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u-ri-seu-ma-seu-teu-ri

알렉스 퍼거슨은 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감독은 지난 2011년 "트위터는 인생의 낭비"라고 말한 바 있다. 트위터를 하는 대신 책을 한 권이라도 더 읽는 게 사는 데 더 도움이 된다는 것이다. 얼마 전, 지금까지 회자되는
우리는 보통 크리스마스 몇 주 전, 크리스마스트리를 세우곤 한다. 하지만 스웨덴에 사는 에릭 요한슨은 달랐다. 그는 크리스마스트리를 세우는 대신, *다이너마이트*로 이를 폭파시켜버렸다. 요한슨의 유튜브 채널 '스웨덴
크리스마스트리 : 이건 꼭 필요한 건 아니지만, 막상 사다 놓으면 항상 그럴싸한 만족감을 주는 장식품이다. 그런데 문제가 있다. 진짜 나무를 사야 하나 아니면 플라스틱 트리를 사야 하나? 어떤 게 환경에 더 좋을까? 일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