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oteu-silring

메이저리그의 전설적인 투수 커트 실링(50)이 자신의 페이스북에 트랜스젠더와 관련한 부적절한 발언을 했다가 해설가로 일하던 스포츠 전문 채널 ESPN에서 결국 해고됐다. 20일(현지시간) 일간 뉴욕타임스(NYT)와 AP통신
2010년, 2012년, 그리고 2014년. 짝수해는 ‘거인들(자이언츠) 세상’이 맞았다. 그리고 최고의 ‘거인’은 매디슨 범가너(25)였다. 범가너의, 범가너에 의한, 범가너를 위한 2014 월드시리즈였다. 샌프란시스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