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oseutin-deonseuteu

지난 2002년 개봉한 영화 '스파이더맨'에서 메리 제인 역을 맡았던 배우 커스틴 던스트는 '스파이더맨' 리부트 영화들이 마음에 들지 않았다. 던스트는 지난 6월, 마리끌레르 영국판과의 인터뷰 중 자신이 출연한 '스파이더맨
커스틴 던스트는 '스파이더맨' 리부트 영화에 신경 쓸 시간 따위 없다. 지난 2002년 개봉한 영화 '스파이더맨'에 토비 맥과이어와 함께 출연한 던스트는 최근 이 시리즈의 리부트 영화에 대해 입을 열었다. 커스틴 던스트가
커스틴 던스트는 인스타그램을 시작한 지 1년 밖에 되지 않았지만 어떻게 팔로워를 늘이는지 잘 안다. 최근 그녀는 90년대에 찍은 사진의 사진들을 인스타그램에 올렸다. 던스트는 1994년 '뱀파이어와의 인터뷰'에 12세의
'스파이더맨' 오리지널 시리즈의 '메리 제인 왓슨'역을 제안받은 배우 중 한 명은 '나이가 너무 많다'며 결국 배역을 거절 당했는데, 이는 바로 우리에게 '헝거게임' 시리즈의 에피 역으로 익숙한 엘리자베스 뱅크스다. 매셔블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