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jeongsanghwa

"청취자들을 위해" KBS 총파업이 마무리 된 가운데 '박명수의 라디오쇼'가 정상화됐다. 박명수는 파업 동안 만나지 못했던 식구들과 전화 통화하며 청취자들을 흐뭇하게 했다. 박명수는 24일 오전 생방송으로 진행된 KBS
웹툰 작가 윤서인이 'KBS 정상화'를 지지한 배우 정우성을 공개 비난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윤서인 작가는 지난 23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 님이야 말로 지금 연예인으로서 참 많은 실수를 하고 계신 듯"이라며
정우성의 발언들은 주권자의 자세와 자격에 대한 본질을 그 어떤 정치학자나 지식인 보다 정확히 짚고 있다. 정우성의 식견과 통찰과 지혜를 통해 나는 새삼 깨달음을 얻었다. 학벌로 상징되는 제도교육이 사람의 인격이나 품격이나 지혜나 통찰과는 별 상관이 없다는 깨달음이 그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