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lseun

대통령선거를 약 1년 앞둔 미국에서 선두권에 있는 주요 대선 주자 대부분이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TPP)에 반대하고 있어, 이를 자신의 업적 중 하나로 여기는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애를 태우고 있다. 9일(현지시간) NBC방송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