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POP

1974년 4월6일 영국 브라이턴돔에서 열린 유로비전 송 콘테스트. 스웨덴 출신의 무명 그룹 아바(ABBA)가 호명됐을 때 그들을 주목한 사람은 아무도 없었다. 별 모양의 기타를 메고 나폴레옹 제복을 입은 남성 뮤지션들
가수 겸 프로듀서 박진영이 지난해 음악 저작권 수입 1위를 기록해 3년 연속 정상에 올랐다. 8일 한국음악저작권협회(회장 윤명선)가 발표한 '2013 음악 저작권 수입 집계'에 따르면 박진영은 해당 연도 음악 저작권
그룹 악동뮤지션이 이틀째 음원차트 정상을 유지했다. 악동뮤지션의 데뷔앨범 타이틀곡 '200%'는 8일 오전 현재 국내 최대 음원사이트인 멜론을 비롯해 엠넷닷컴, 벅스, 소리바다, 네이버뮤직, 지니 등 주요차트 8곳의
민중가요가 아니었다. 영화평론가 허지웅이 지난 3월 19일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조용필의 '모나리자'를 불렀다. JTBC '썰전'과 '마녀사냥'의 MC로 활약중인 허지웅은 전 프로게이머 홍진호
걸그룹 포미닛의 5집 미니 음반 '포미닛 월드(4MINUTE WORLD)'의 수록곡 '들어와'가 SBS 방송 불가 판정을 받은 가운데,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 측은 "수정 계획이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큐브엔터테인먼트의
2NE1 리더 씨엘이 싸이의 세 번째 뮤즈로 낙점됐다. 포미닛 현아와 브아걸 가인에 이어 싸이 뮤직비디오를 빛내줄 미녀 파트너로 출연한 것이다. 컴백이 임박한 싸이는 '강남스타일'과 '젠틀맨'으로 최대 동영상 사이트인
걸그룹 2NE1이 미국 빌보드 메인 차트인 ‘빌보드 200’에서 K-POP 사상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하며, 신기록을 수립했다. 빌보드닷컴은 5일(이하 현지시간) “2NE1이 새로운 미국 기록을 수립했다”며 “‘크러쉬
소녀시대와 2NE1의 후끈후끈한 컴백으로 가요계가 한창 달아올랐지만, 사실 진짜 전쟁은 지금부터다. 이름만 들어도 '아찔'한 대형 컴백이 상반기 라인업에 올라있어, 전운이 감돌고 있다. 벌써 가요관계자들 사이에는 누가
2NE1이 3일 오후 2시 1분에 신곡 <컴백홈>과 <해피>의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서태지와 아이들의 히트곡 제목과 같은 <컴백홈>의 뮤직비디오는 90년대말 유행한 사이버펑크 장르 SF 영화들을 쏙 빼닮았다. 종종
이제는 초밥이다. 애프터스쿨의 유닛 '오렌지 캬라멜'이 초밥으로 변신했다. 3일 오전 공개된 티저에서 오렌지 캬라멜 멤버들은 거대한 접시에 앉아서 '섹시한 초밥'이라는 것이 세상에 존재할 수도 있다는 사실을 보여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