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uragiwoldeu

최근 할리우드 영화계에서 히어로 영화가 득세하며 히어로물 전성시대를 열었다. 마블로 대표되는 히어로 영화들은 전세계 관객들을 열광케 하고 있다. 하지만 그 히어로 물이 아니더라도 관객들이 개봉날만을 손꼽아 기다리게 하고
영화 '쥬라기월드'가 속편으로 돌아온다. 속편의 기획과 각본을 맡은 콜린 트레보로우는 지난 22일(현지시각)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6초 분량의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는 오웬 그래디 역을 맡은 크리스 프랫이 새끼 공룡을
북미 박스오피스 집계 전문사이트 박스오피스모조에 따르면 '쥬라기 월드'는 2015년 북미에서만 6억 5200만 달러를 벌어들였고 전 세계 총합 16억 6898만 달러의 수익을 올리며 흥행 1위로 우뚝 섰다. 지난 달
그리고 1998년 제임스 카메론의 ‘타이타닉’이 또 다시 신기록을 경신하자, 조지 루카스는 제임스 카메론을 축하하는 광고를 내보냈다. 제임스 카메론은 이 광고를 본 후, ‘조지 루카스’에 감사편지를 썼다고 한다. 할리우드의
연구에 참여한 에딘버러 대학의 고생물학자 스티브 브루사트 박사는 "진짜 벨로시랩터는 깃털과 솜털이 가득한, 지옥에서 온 닭처럼 생겼을 것"이라고 허핑턴포스트에 이메일로 말했다. 이번에 발견된 화석은 벨로시랩터의 아주
‘쥬라기 월드’의 크리스 프랫도 ‘벨로시랩터’ 장면 패러디에 동참했다. 세 마리의 랩터를 진정시키는 그 장면 말이다. 크리스 프랫은 평소 어린이 병원을 자주 찾아 몸이 아픈 아이들과 즐거운 시간을 갖는 것으로 알려져있다
전 세계 동물원의 사육사들이 ‘쥬라기 월드’에 빠진걸까? 영화 속에서 오웬(크리스 프랫)이 벨로시랩터를 진정시키던 장면이 여러 동물원 사육사들에 의해 패러디되는 중이다. 6월 17일, 텀블러 유저인 ‘Feminerds’는
‘쥬라기 월드’의 오웬(크리스 프랫)은 랩터와 ‘관계’를 맺고 교감한다. 만약 오웬이 교감을 넘어서 랩터를 반려동물처럼 키운다면 어떨까? ‘We Have a Dinosaur’는 이름 그대로 반려동물로서의 공룡을 상상해
이후, 스필버그의 ‘E.T’가 극장가를 휩쓸었을 때, 조지 루카스는 또 이런 광고를 실었다. H/T www.ew.com T - REX의 등에 올라탄 크리스 프랫을 ‘어벤져스’의 멤버들이 우러러보고 있는 이미지와 함께
4월 20일, 영화 '쥬라기 월드'가 새로운 예고편을 공개했다. 2014년 11월의 첫 번째 예고편과 지난 2월 '수퍼볼 시즌' 예고편에 이은 3번째다. 첫 번째 예고편이 이야기의 설정을 요약했다면, 두 번째 공룡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