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ngguk-yeolbyeongsik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지난 3일 열린 중국의 항일전쟁 승리 70주년 기념 열병식에 참석한 데 대한 일본 측 항의에 대해 "유엔 사무총장은 중립기구(neutral body)가 아니다"며 정면으로 반박하고 나섰다. 5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3일 열병식에서 중국 인민해방군 병력 30만명을 감축하겠다고 전격 선언했다. 중국의 군사력 확대를 바라보는 주변국의 우려를 불식하려는 조치로 풀이되고 있다. 시 주석은 "인민해방군은 조국의 안보와
중국이 3일 수도 베이징(北京)에서 '중국인민의 항일전쟁 승리 및 세계 반(反)파시스트 전쟁 승리 70주년' 기념식과 사상 최대 규모의 군사퍼레이드(열병식)를 개최했다. 이를 통해 항일전쟁 승리의 의미를 되새기는 동시에
'스모그 도시'로 불리는 중국의 수도 베이징(北京)에서 열리는 시진핑(習近平) 체제의 최대 정치이벤트인 항일전쟁 승리 70주년 열병식이 스모그 없는 날씨 속에 치러질 가능성이 매우 커졌다. 신경보(新京報) 등 중국언론들은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은 일본 정부의 항의에도 중국의 항일전쟁 승리 70주년 기념 열병식(군사 퍼레이드)에 '당초 계획대로' 참석한다는 강경한 입장을 일본에 전달했다. 특히 반 총장은 일본 정부의 항의에 '역사의 교훈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