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ngangjigeom

"검찰에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되어 포토라인에 서서 안보환경과 민생경제를 말하는 피의자는 처음 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