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malui-myeonghwa

정준하의 목소리로 영화 '비긴 어게인'이 시작됐다. 29일 오후 방송된 MBC 추석특선영화 '비긴 어게인'은 '무한도전' 멤버들의 목소리 연기를 담은 더빙판. 여주인공 그레타의 친구인 스티브의 대사로 영화가 시작됐고
‘무한도전’이 주말의 영화 특집을 통해 외화 더빙에 도전한 것은 점점 사라지는 것들에 주목하는 이 프로그램의 특성이 묻어났다. 외국 작품을 자막으로 보는 것에 익숙한 젊은 세대는 더빙은 온전한 작품을 느끼지 못 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