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geobi

정부의 10년 전 발표를 보면 단 1%의 사람들이 사유지의 절반 이상을 소유하고 있었다. 한편으로는 토지소유편중이 극심한 반면, 변변한 부동산이 없는 사람들은 지출의 무려 3분의 1이상을 주거비로 사용하고 있는 것이 대한민국의 현실이다. 심지어 저소득층의 경우 지출의 4할 이상을 주거비로 썼다. 노력하지 않아도 부동산을 가지고 있으면 불로소득을 통해 부자가 되고, 뼈 빠지게 노력해도 부동산이 없으면 가난을 면키 어려운 사회가 정상적인 발전을 할 수는 없는 법이다.
지난해 가구당 의류와 신발 지출이 관련 통계 작성 이후 처음으로 줄었다. 지난해 소비성향이 사상 최저치를 기록한 가운데 가계가 당장 급하지 않은 품목부터 소비를 줄이는 것으로 분석됐다. 25일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스위스가 월 최저임금을 4천 스위스프랑(약 472만1천여원)으로 결정하는 문제를 둘러싸고 내달 18일 국민투표를 실시한다. 스위스 연방 노조연합(USS)이 발의한 월 최저임금 4천 스위스프랑의 도입 여부를 묻는 국민투표를
This entry has expi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