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si-gedeu

'미녀와 야수' 실사판의 개봉이 일주일도 남지 않았다. 영화에서 벨을 연기한 엠마 왓슨은 최근 엔터테인먼트 위클리와 인터뷰와의 인터뷰에서 디즈니 최초의 "게이 캐릭터"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영화를 연출한 빌 콘돈 감독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