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seok

네이버 웹툰에 마지막화가 게시됐다.
웹툰 ‘마음의 소리’의 작가인 조석이 일부 만화가에 대한 일침을 던졌다. 8월 1일, 조석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만화시장 다 망한 거 웹툰이 겨우 다시 시작할 땐 기껏 머리나 빡빡 밀며 울고불고... 웹툰이 다시
웹드라마 ‘마음의 소리’ 이광수가 ‘정소민 빼꼼이’로 변신했다. 오는 7일 월요일 네이버 TV캐스트에서 첫 공개예정인 웹드라마 KBS 2TV ‘마음의 소리’(연출 하병훈/ 제작 마음의 소리 문화산업전문회사) 측은 3일
‘마음의 소리’ 이광수와 실제 웹툰작가 조석과의 ‘불편한 만남’이 포착됐다. KBS 2TV ‘마음의 소리’(극본 이병훈 권혜주 김연지, 연출 하병훈) 측은 19일 이광수(조석 역)와 웹툰작가 조석의 스틸을 공개했다. 이광수는
KBS 예능국 최초의 웹 드라마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마음의 소리’의 코믹 포스터 2종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올 가을 극강의 웃음을 선사할 KBS 2TV ‘마음의 소리’(연출 하병훈/ 기획 서수민/ 극본 권혜주
웹툰 '마음의 소리'의 작가 조석은 네이버 웹툰의 터줏대감으로 불린다. 생활툰으로 큰 사랑을 받은 그는 지난 해 7월 '애봉이'와의 사이에서 딸을 얻었다. 이후 그의 만화에는 딸 '율봉이'의 모습이 등장하기 시작했다
EXID의 하니가 잘하면 조석의 '마음의 소리' 실사판 시트콤에서 애봉이 역할을 맡을지도 모르겠다. 일간스포츠는 오늘 오전 한 예능국 관계자의 말을 인용하며 "하니가 KBS 2TV 시트콤 '마음의 소리'에 출연한다"고
만화가 조석의 ‘마음의 소리’가 ‘쇼트콤’으로 제작된다. ‘쇼트콤’은 ‘토크쇼’와 ‘시트콤’을 결합한 형태로 시트콤보다 러닝타임이 짧은 형식이다. ‘티브이데일리’의 보도에 따르면, 드라마 제작사인 크로스픽쳐스는 1월
약 10년간 네이버 웹툰을 지켜온 호모웹툰쿠스 조석의 '마음의 소리'가 1000화를 맞았다. '마음의 소리'는 지난 1000회 동안 누적 조회수 50억, 회당 평균 조회수 500만, 누적 댓글 1천만, 회당 최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