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 주택가격 급등이 문제될 때마다 정부는 주로 투기억제책으로 이에 대응해 왔습니다. 부동산시장에 대한 정부의 개입을 반대하는 사람들은 그와 같은 수요억제 대책만으로는 안 되고 공급을 획기적으로 늘려야 한다고 주장합니다
지난 5일 열린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다음날, 당황스러운 일이 일어났다. 조간신문에 ‘정부는 저출산 대책의 일환으로 신혼부부가 4억원 이하 주택을 구매하면 취득세 절반을 깎아준다’는 기사가 실렸다. 현재 수도권에 4억원짜리
최근 정부가 대통령 직속 정책기획위원회 산하 재정개혁특위(이하 특위)의 권고안을 바탕으로 종합부동산세 개편안을 발표했다. 이번 종부세 개편의 방향은 대체로 옳지만 개편안에 나타난 정책 강도와 개혁 의지는 기대에 비해
공정시장가액비율과 세율 모두 올리기로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