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gyesa

마이트리팔라 시리세나 스리랑카 대통령이 한-스리랑카 수교 40주년을 맞아 28일 오전 국빈 방한했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에 따르면 문대통령은 29일 시리세나 대통령을 만날 계획이었지만, 기존 예정과 달리 28일 오후
조계사에 은신 중이던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을 끝까지 대화로 설득했던 대한불교조계종 화쟁위원회 위원장 도법 스님은 "종교는 고통의 현장을 떠난다면 설 자리가 없고 필요도 없다"고 말했다. 도법 스님은 11일 오전 서울
관련기사: 교육부 국정화 웹툰에 버금가는 노동부 웹툰 비정규직 4년 연장이 '일자리 보장'이라는 정부광고(동영상) 송곳으로 보는 노동개편 ①파견법 송곳으로 보는 노동개편 ②기간제법 해고가 더 쉬워지는 나라: 은수미 의원
지난달 16일부터 25일동안 경찰의 체포영장 집행을 피해 서울 종로구 조계사에 피신해 온 한상균 민주노동조합총연맹 위원장이 10일 오전 경찰에 자진출두한다. 이에 앞서 민주노총과 한 위원장이 국민에게 전하는 뜻을 기자회견을
업데이트: 2015년 12월 9일 5시 49분 경찰이 조계종의 제안을 감안해 검거작전을 내일로 연기하겠다고 9일 오후 5시40분께 밝혔다. 앞서 경찰은 오후 4시30분께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을 검거하기 위해 조계사
대한불교조계종은 경찰의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에 대한 체포영장 강제 집행에 대해 "조계사에 대한 공권력 투입은 조계종, 나아가 한국불교를 또다시 공권력으로 짓밟겠다는 것과 다름 아니다"고 말했다. 조계종이 한 위원장
조계사를 둘러싼 경찰과 그 사이에 흐르는 긴장감이 심상치 않다.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이 23일째 도피 중인 대한불교조계종 총본산 조계사에 긴장이 고조되고 있다. 불법·폭력 시위를 주도한 혐의로 경찰의 체포 대상이 된
강신명 경찰청장은 8일 조계사에 있는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에 대해 "도피행위를 더이상 좌시할 수 없어 오늘 오후 4시부터 24시간 이내에 체포영장 집행에 순순히 응할 것을 마지막으로 통보한다"고 밝혔다고 연합뉴스가
구은수 서울지방경찰청장이 8일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의 피신처인 조계사를 방문해 조계종 측에 한 위원장의 신병 확보와 관련한 협조를 요청했다. 구 청장은 이날 오전 11시 15분 서울 견지동 조계사를 방문해 대웅전에서
조계사에 피신 중인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이 7일 "지금 당장 조계사에서 나갈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한 위원장은 이날 서울 종로구 견지동 조계사에서 민주노총 관계자들이 대독한 기자회견문을 통해 "노동개악을 막아야
어버이연합 등 보수단체 회원들이 30일 오후 서울 조계사 앞에서 '복면시위'를 벌였다. 이 곳에 피신 중인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을 체포하고 강력히 처벌해야 한다는 것. 보수단체 회원들은 한 위원장이 조계사에 피신한
“국민들이 거리로 쏟아져 나온 것이 일부 국민의 문제인가. 정부가 쓰고 있는 복면부터 벗어야 한다.” 서울 종로 조계사 경내에서 ‘피신’중인 한상균 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 위원장은 27일 <한겨레>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경찰이 수배 중인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을 체포하기 위해 조계사 진입 작전 등을 검토하고 있다. 박근혜 대통령이 11월24일 국무회의에서 “수배 중인 민주노총 위원장이 공권력을 우롱하고 있다”고 발언한 직후다. 조계사
연합뉴스는 23일 오후 조계사의 부주지 담화 스님을 비롯한 스님들이 국회 의원회관을 찾아 김진태 의원의 자성과 참회를 촉구했다고 전했다. 앞서 김진태 의원은 한상균(53) 민주노총 위원장이 피신한 조계사에 대해 "조계사에
지난 14일 서울 도심에서 열린 '민중총궐기' 집회를 주도한 것으로 알려진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이 종로구 조계사 경내로 피신한 데 대해 조계종 측은 별다른 조치를 하지 않겠다는 방침이다. 조계종 관계자는 17일 "오전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