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idi

언제부터인가 우리는 두 손으로 하트 모양을 만드는 대신, 두 개의 손가락만으로 하트를 만들게 됐다. * 관련기사 - 지드래곤이 인스타그램에 공개한 사진 한 장으로 아시아 식문화의 공통점이 발견됐다 이렇게 말이다. 과연
세계 각국의 음식에는 차이점이 분명 존재한다. 가까운 지역이라고 모두 같은 음식만 먹는 것이 결코 아니라는 것은 한국과 중국, 일본, 베트남의 식문화에서 알 수 있다. 똑같이 쌀을 주식으로 하더라도 분명 식사 문화가
김은희 작가의 장기를 발휘한 스릴러 장르였다. 스릴러만 있는 게 아니었다. 콩트를 녹인 원래 ‘무한상사’ 장면도 있었다. 긴장과 재미를 오고가는 구성이었다. 첫 촬영이 시작됐다. 제작진이 영화 스태프였다. 더운 날씨에
지드래곤이 자신의 생일을 맞아 내전 및 폭력으로 고통 받고 있는 전 세계 난민들을 돕기 위해 나섰다. 매해 자신의 생일날 특별한 기부를 실천해 온 지드래곤은 지난 18일, 수 년간 계속된 내전과 폭력으로 고향을 떠나
이로서 라인업이 더욱 화려해 졌다. 기존에 출연 중인 김은희 작가, 장항준 감독을 비롯해 배우 김혜수, 이제훈 등이 촬영을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일본배우 쿠니무라 준이 가세한다고 발표도 있었다. 대체 뭘 만들려는
지드래곤이 '특급 남친미'를 발산했다. 일본 모델 겸 배우 고마츠 나나와 함께다. 17일 오전, 패션 매거진 '나일론코리아' 인스타그램에 "지드래곤과 고마츠나나, nylon japan의 화보 컷 공개"라는 메시지와 사진
JTBC 푸드 토크쇼 ‘냉장고를 부탁해’가 시청률 10%대를 돌파했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냉장고를 부탁해’ 42회가 10.04%(닐슨 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광고제외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그룹 ZE:A 황광희가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의 2015 영동고속도로 가요제에서 큰 사랑을 받은 것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광희는 최근 진행된 인터뷰에서 빅뱅의 지드래곤, 태양과 함께했던 황태지 팀의 '맙소사'에
그야말로 '맙소사'다. MBC '무한도전'이 다시 한번 가요제의 파급력을 자랑하며 각종 음원 차트를 장악하고 있다. 여기에 엠넷 '쇼미더머니4' 음원 역시 오랫동안 상위권에 머물러 있는 상황. 이 중심에 YG엔터테인먼트가
빅뱅의 지드래곤과 태양이 JTBC의 '냉장고를 부탁해'(이하 '냉부해')에 출연한다. 스타뉴스는 10일 JTBC 관계자에 따르면 지드래곤과 태양이 '냉부해'녹화장에서 녹화를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이 매체는 또한 이날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