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unggwonmaen

증시 침체 여파로 최근 4년 사이 여의도를 떠난 증권맨이 8천명에 육박했다. 정보기술(IT) 발전과 온라인 주식거래 확산 등으로 증권사의 인력 감축이 가속화될 것이라는 우려도 커진다. 6일 금융투자업계와 금융투자협회에
증시의 '연말 랠리'가 실종된 가운데 증권사 직원이 고객 위탁금 손실을 감당하지 못하고 투신자살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12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경남 창원시 소재 모 증권사 지점 K대리가 지난 11일 증시 마감 직후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