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rosen

태평양전쟁 당시 일본 해군 주력 전투기였던 제로센(공식명칭: 영식함상전투기<零式艦上戰鬪機>)이 복원돼 일본에서 시험비행을 했다고 아사히 신문이 27일 보도했다. 신문에 의하면, 뉴질랜드에 사는 일본인 이시즈카 마사히데
1970년대에 파푸아뉴기니 밀림에서 추락한 제로센 기체가 발견됐다. 제로 엔터프라이즈 재팬 한국의 항공 역사는 이보다 훨씬 더 늦고, 더 누추하다. 최초의 비행장은 일본 육군이 1916년에 만든 여의도 비행장이다. 현재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