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peu-beulraeteo-gukjechukguyeonmaeng-hoejang

2022년 월드컵 축구대회 개최국으로 카타르가 선정될 당시 거액의 뇌물이 오간 증거가 밝혀졌다고 영국 신문 선데이 타임스가 1일 보도했다. 선데이 타임스는 '500만 달러(약 51억원)의 뇌물이 관계자에게 흘러들어 갔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