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peu-bejoseu

아마존 전 CEO 제프 베조스는 이들과 20일 우주여행을 떠난다.
세계 최고 부호 자리를 다시 베이조스 아마존 CEO에게 내주었다.
앤디 제시 AWS CEO가 아마존 CEO가 된다.
달 탐사 혹은 기후변화를 위해 쓸 것이라는 관측이다.
아마존은 세계에서 가장 많은 탄소를 배출하는 기업 중 하나다.
수상한 동영상이 첨부된 왓츠앱 메시지 한 통.
지난 4월 이혼에 합의했다.
그럼에도 제프는 여전히 세계 최고 부호 자리를 지켰다.
미국 타블로이드 매체 내셔널인콰이어러의 '협박' 내용을 공개했다.
2018년, 이 억만장자들은 매일 2조원 이상을 벌었다.
빌 게이츠는 2위에 이름을 올렸다.
강철과 티타늄, 자기(磁器)로 만든 거대한 시계
트럼프 대통령은 그동안 아마존, 제프 베조스 아마존 CEO, 베조스가 소유하고 있는 일간지 워싱턴포스트(WP) 등을 비판해왔다. 다만 어떤 계기로 트럼프가 이날 아마존을 비판하는 트윗을 올렸는지는 분명하지 않다. 블룸버그는
몇 시간의 영광이었다. 미국 아마존의 창업자이자 CEO인 제프 베조스가 27일 처음으로 빌 게이츠를 제치고 세계 최고 부호에 올랐다. 다만 영광의 시간은 일단 몇시간 정도로 그리 길지는 않았다. 세계 최대 온라인 쇼핑몰인
CEO 제프 베조스는 아마존의 생산율을 최대화하여 전 세계적인 온라인 쇼핑몰로 자리 잡게 한 신화적인 존재다. 그런 그는 자기가 참석하는 사내회의의 능률을 고려해 '피자 두 판'이란 원칙을 고집한다. 베조스는 회의를
마이크로소프트의 공동창업자인 빌 게이츠(60)가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발표한 미국 400대 부자 리스트에서 23년 연속 1위에 올랐다. 포브스가 4일(현지시간) 발표한 리스트에 따르면 게이츠의 재산은 810억 달러
올해는 아마존이 생긴 지 20년이다. 아마존은 인터넷과 테크놀러지를 활용해 명실공히 미국 최대의 온라인 매장이 됐는데, 그 배경에는 때로는 슈퍼히어로 경영자로, 또 때로는 직원을 착취하는 악당으로 알려져 온 대표 제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