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opchoksago

도로에서 접촉사고 후 차에서 내리다가 다리가 낀 남성을 시민들이 온 힘을 모아 구했다. YTN의 보도에 따르면 19일 새벽 서울 영등포 로터리에서 한 남성이 앞서가던 택시와 접촉사고가 난 후 비상등을 켜고 차에서 내렸다
클래지콰이 호란이 음주운전으로 모든 방송에서 하차한다. 호란의 소속사 지하달 측은 29일 "먼저 이런 불미스러운 일을 전하게 되어 매우 송구스럽고 죄송합니다"라며, "호란은 9월 29일 오전 6시 라디오 생방송에 가던
피해자 구호가 필요없는 가벼운 접촉사고의 경우 연락처 등을 피해자에게 알려주지 않고 사고현장을 떠났더라도 뺑소니로 처벌할 수 없다는 법원의 판단이 나왔다. 대구지법 제3형사부(김형한 부장판사)는 특정범죄가중처벌 등에
누구든 자동차 운전 중 사고가 나면 당황하기 마련이다. 이럴 경우 제대로 대처하지 않으면 손해를 볼 수도 있다. 경찰청은 지난 18일 페이스북 페이지에 접촉사고 후 사진 찍는 법을 소개했다. 하나 더 추가한다면, 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