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ontong

검색어: 매해 간지 촬영 잠깐, 이거 일이 너무 커졌는데.ㅋㅋㅋㅋㅋ 매년 달라지는 모습을 기록하기 위해 같은 장소에서 사진을 찍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종종 들을 수 있다. 예를 들어, 이효리와 이상순 부부는 매년 결혼기념일마다
페로 섬에서는 매년 7~8월마다 ‘고래사냥 축제’(grindadráp)가 열린다. 보트를 탄 주민들이 고래떼를 해안가로 몰아넣은 뒤, 창살로 찔러 죽이는 것이 ‘축제’다. 페로 섬 주민들은 ‘고래고기’를 얻고 ‘공동체
영국의 EU 탈퇴 소식은 나를 우려하게 한다. 정치 공학적 분석이전에 철학적으로 보자면, 영국의 EU 탈퇴는 '타자에 대한 환대와 타자들과의 공존' 이라는 이 현대세계의 긴급한 과제를 역행하는 것이라는 생각이 들기 때문이다. 영국과 같은 위치에 있는 나라들이 특히 난민 문제나 이민자문제 등에 어떠한 실천적 개입을 하는가가 이 국제사회에서 시사하는 바는 매우 중요한 함의를 지닌다. 이제 '유럽공동체'가 아니라, 다른 나라/사람들과는 다른 '영국공동체'를 더 우선적 정체성으로 내세우겠다는 것은, 타자들에 대한 노골적인 배타성을, '영국성'을 지켜내기 위한 것으로 정당화될 가능성이 더 높아질 것을 우려하지 않을 수 없다. 또한 이슬람, 여성, 성소수자등과 같은 '타자들'에 대한 차별과 편견을 노골화하는 미국대선 주자인 도널드 트럼프의 '차별의 정치'에 동조하는 분위기가 이 미국 안에서도 더욱 힘을 받을 수도 있다는 우려를 하게 된다.
에티오피아 오모 밸리, 나무 부족의 10대 소년이 얼굴을 칠했다. 에티오피아 오모 밸리, 어린 아이가 얼굴을 칠하고 꽃으로 장식했다. 에티오피아 오모 밸리, 수리 부족의 남성이 온 몸을 칠한 채 포즈를 잡고 있다. 파푸아뉴기니
'소싸움'을 활성화 시키자는 취지의 '민속 소싸움 진흥법안'이 지난 4월 발의됐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인 유성엽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이 대표 발의한 것이다. 유성엽 의원을 비롯한 12명의 의원은 해당 법안에
수 세기 동안 중국, 카자흐스탄, 러시아 그리고 몽골의 일부 지방에서 남자들은 가죽과 고기를 얻기 위해 새를 사냥의 도구로 써왔다. 이런 전통을 지켜온 중국의 카자크 족 덕에 이 고대의 예기가 보존 될 수 있었다. 게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