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onsihoe

뒤늦게 한글과 그림을 처음 배운 '할머니 작가'들의 '특별한 전시회'가 서울 종로구 '갤러리 우물'에서 열리고 있다.
공간은 세상의 변화를 따라잡으려 애쓴다. 세상이 어떻게 변화하는지 알아야만 공간을 어떻게 활용해야 할지 알 수 있다. 다수가 원하는 용도를 창출하지 않는 공간은 외면 받고, 그런 공간이 많은 지역은 쇠퇴하기 마련이다. 유연한 공간은 복잡하게 변하는 세상의 트렌드를 빨리 따라잡을 수 있도록 도와준다.
"무슨 옷을 입고 있었어?" 성폭력 생존자들이 정말 자주 듣는 질문이다. 피해자를 비난하는 이 질문은..아마도 그들이 덜 섹시하거나/덜 노출된 옷을 입었더라면 성폭력 피해를 보지 않았을지 모른다는 것을 암시한다. 현재
현대미술 작품의 예술성은 오랜 시간 토론의 주제가 되어왔다. 어떤 이들은 현대미술의 독창성에 찬사를 보내는가 하면, 다른 이들은 현대미술을 예술로 인정할 수 없다고 주장한다. 스코틀랜드에 사는 대학생 로아리 그레이는
모델 산업의 규모는 점점 더 커지고 있고, 그 촉수는 당신에게까지 뻗어 있다. 거대한 태평양 문어는 실제 모델로 활동한 뒤에야 이 업계의 잔인성을 깨달았지만 되돌아가기는 늦었다. 이 문어는 일본의 모델이자 음식 블로거인
의정부 예술의전당은 오는 13일부터 28일까지 예술의전당 전시장에서 '의정부고등학교 졸업사진 레展드' 전시회를 연다고 3일 밝혔다. 각종 재치있는 코스프레와 패러디로 유명한 의정부고의 2015∼2016년 졸업사진 100여점이
일본의 섹스돌 제조회사인 오리엔트 산업이 바닐라 갤러리와 협업한 이 전시의 섹스돌들은 표정과 피부, 눈동자, 머리카락까지 실제와 흡사한 형태로 제작되었다. 바닐라 갤러리는 이전에도 섹스돌을 전시한 적이 있었다고 한다
사진 촬영에 방해된다는 이유로 수령 200년이 넘는 금강송을 베어내 사회적 지탄을 받았던 사진작가 장국현씨의 사진전이 서울 예술의전당에서 원래 계획대로 열리게 됐다. 장국현씨 일행이 ‘대왕송’ 촬영을 위해 불법 벌목한
사진 촬영에 방해된다는 이유로 수령 200년이 넘는 금강송을 베어내 사회적 지탄을 받았던 사진작가의 작품이 서울 예술의 전당 전시관에 걸릴 것인가? 한 잡지사가 산림보호구역 안 금강송 군락지에서 금강송 10여 그루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