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onranamdogyoyukcheong

지난 8일 전남 교육청에서 이 사건과 관련된 간담회가 열렸고, 전남 교육감 대신 참석한 신태무 부교육감에게 한 기자가 왜 보고가 늦었느냐 질문을 던졌다. 이날 MBC에서 방송된 영상에 따르면 신태무 교육감은 '보고할
낙도·오지에 학교별로 떨어져 있는 관사를 지역별로 두세 개 학교씩 묶어 여러 명의 교사들이 함께 거주하는 연립주택형 관사 건립방안이 추진된다. 7일 전남도교육청에 따르면 섬마을 여교사 성폭행 사건과 관련한 관사 거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