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onnampyeon

어떤 부부든 영원히 함께 행복하게 살고 싶다. 하지만 한국을 비롯한 세계적인 추세가 증명하듯이 무슨 이유에서든 이별은 피할 수 없는 현실의 일부다. 둘 사이에 자녀가 있는 경우 이혼한 부모는 물론 아이에게도 크나큰 고통이다
이혼을 결코 극복하지 못하는 사람들이 있다. 이혼 후 집을 혼자 차지하고, 상대의 돈도 갖고, 섹시한 새 파트너도 생기고, 함께 만나던 사람들과의 관계 역시 그대로라고 해도 말이다. 이런 현실은 그들에겐 결국 중요하지
어떤 종류가 됐든, 선물은 연애 관계에서 빠지지 않는 것이다. 그런데 오래 만난 연인이나 부부 사이에도, 정말 잘못된 선물을 주는 예가 있다. 허핑턴포스트가 레딧과 페이스북, 트위터를 통해 네티즌들로부터 전 애인,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