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onmang-joteun-jip

"윤리적으로 도의적으로 그가 옳았는지 다시 한 번 묻고 싶다"
"애당초 왜 노출 장면을 찍었나?" 영화 '전망 좋은 집' 이수성 감독이 배우 곽현화씨의 동의를 받지 않고 신체 노출 장면을 IPTV 등에 유료로 제공한 사건을 두고, 곽씨가 받았던 질문 중 하나다. 곽현화씨는 11일
방송인 곽현화가 연루된 소송에서 패하자 심경을 고백했다. 곽현화는 11일 SNS에 "그 사람은 거짓말 탐지기에서도 거짓말로 나오고, 그 사람의 목소리가 담긴 녹취도 있고, 스태프 2명의 녹취도 증거로 제출했지만 소용이